Friday, September 30, 2016

How to Link to Files at Google Docs for Direct Download

Quoting Kay Cichini:

...Google doesn't tell you this, as far as I know - so, if you want to link to a file at Google Docs for direct download you can use the following address scheme:

https://docs.google.com/uc?export=download&id=YourIndividualID

You can copy your individual file id from within the "Share..."-dialogue. Here you also need to put the share settings to "public" or to "anyone with the link"

Saturday, September 24, 2016

Enable Windows "Modern" Themed Form Elements in HTML Applications

HTML applications display form elements, e.g. buttons and checkboxes, in "Windows 98 look-and-feel", even if your Windows is using the modern XP/Vista-style themes. To enable WinXP/Vista-style form elements, add the following code:

<meta http-equiv="MSThemeCompatible" content="yes" />

Control Document Mode in an HTML Application

HTML applications, by default, display webpages in Compatibility View, which displays standards-mode content in IE7 Standards mode and quirks mode content in IE5 (Quirks) mode. This means that you cannot use post-IE7 features such as JSON.stringify(), or expect standards-compliant CSS support, unless you add the following code to your HTML application(HTA):

<meta http-equiv="X-UA-Compatible" content="IE=9" />

Where IE=9 can be replaced with IE=8, IE=10, or even IE=edge to automatically choose the most up-to-date document mode supported by the version of Internet Explorer installed on your machine.

Sources:

Wednesday, September 21, 2016

BWAI Launcher 1.3 Download

Looks like BroodWarAI.com is dead, and there is no official mirror for BWAI Launcher.

Here's the latest version that I could find on the web.

Saturday, July 30, 2016

2016년 7월 휴가 (2차)

신일 SAY캠프
 - 칸쇼새우, 불고기, 수박, 비엔나소시지
리우버거
삼겹살
불낙(안 매움)
까르보나라 스파게티
바닐라라떼(크레마 아님)
쥬시 초코바나나(다음엔 딸바 먹자...)
닭죽

Thursday, July 7, 2016

2016년 7월 휴가

곡성
그래비티
바나나초코파이
돈까스, 치킨까스
현대백화점 지하에서 파는 사각피자(치즈가 얇음)
프레첼가게에서 파는 치즈스틱(차라리 본메뉴인 프레첼을 먹는 게 나았을 듯)
이마트 치킨
약수동 화수분 빵(레몬향 나는 컵케익, 치즈 들어있는 빵)
바닐라라떼 (카라멜 마끼아토보다 더 낫다)
시래기불고기(머리카락 나옴...ㅠ)
오버워치(경쟁전 못 뚫었다)
사촌동생
장마

무인카페

저는 휴가를 마치고 부대로 복귀하기 직전에 달달한 음료를 마시면서 잠시 숨을 돌리는 습관이 있습니다. 우리 부대 앞에는 커피가게가 몇 개 있는데, 언제부터인가 그 중 크OO라는 가게가 무인카페를 운영하기 시작했습니다. 분명히 예전엔 주인이 있었던 것 같은데...

카페에 들어서면 카운터 쪽에 커튼이 쳐져 있고, 가게 뒤로 함부로 들어가지 못하게 길을 막아 놓았습니다. 처음 오는 손님을 위해 벽과 측면 테이블 이곳저곳에 여러 안내 글귀가 붙어 있습니다. 주인이 없기 때문에 혼자서 커피를 고르고, 얼음을 타고, 커피를 내리고, 토스트도 직접 구워먹고, 쓰레기도 직접 분리수거해야 합니다. 심지어 계산을 할 때도 현금은 헌금함처럼 생긴 통에 넣고, 카드는 직접 기계에 금액을 입력하고 카드를 긁어서 결제해야 합니다. 손님들의 양심과 매너를 믿고 운영하는 것이지요.

무인카페로 운영하기 때문에 메뉴도 제한되어 있고, 특히 차가운 음료는 미리 다 만들어진 채로 냉장고에 넣어놓고 판매하기 때문에 원하는 음료가 동이 나서 못 먹을 수도 있습니다. 대신 인건비를 절감할 수 있어서 그런지 차가운 라떼 가격이 2000원밖에 안한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저는 무인카페로 바뀌고 나서 지금까지 헤이즐넛 라떼와 카라멜 라떼를 한 번씩 먹어봤습니다.

마침 군부대 앞인지라 잠재적인 고객 수는 많은데, 혹시나 나쁜 마음을 먹는 사람이 생긴다면 무인카페가 손해를 못 견디고 문을 닫지 않을까 걱정됩니다. 이 카페가 정말 마음에 들어서, 앞으로 오래 이용할 수 있게 비양심적인 고객이 생기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